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독자기고
짧은 인생 길게 사는 법

나는 죽을 때까지 도전을 멈추지 않을 것이다.

칸트는 74세에 최고의 철학서를 세상에 내놓았다.

미켈란젤로는 87세에 그의 가장 위대한 작품 천지창조를 완성했다.

또 버나드 쇼는 69세에 노벨상을 받았다.

도전하는 사람에게는 나이가 문제 되지 않는다.

안 된다고 탓하지 말고, 늦었다고 핑계대지 말고 매일매일 도전하는 것, 이것이 짧은 인생을 길게 사는 비결일 것이다.

물론 인생을 오래 사는 비결을 터득했다고 해서 그 인생이 영원한 것은 아니다.

젊음도 건강도 모두 한정되어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인생을 사는 데 있어서 균형을 잡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인생은 한 번 살면 끝나는데, 인생이라는 수레가 굴러 가기 위해서는 튼튼한 바퀴 2개가 보조를 잘 맞춰 양쪽이 같이 돌아야 한다.

안쪽 바퀴는 나의 직장생활과 가정생활, 그리고 나의 자녀를 양육하기 위한 시간이며, 다른 쪽 바퀴는 남을 위해서 사는 시간이다.

- 옥한흠/목사 -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