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활빈단, 사이버 테러 철저한 조사 촉구

   
 
시민단체 활빈단(活貧團) 홍정식<사진> 대표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앞에서 KBS,MBC,YTN, 농협, 신한은행의 전산망 마비는 북한의 사이버테러 도발 가능성이 농후하다며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홍 대표는 이어 "경찰청의 사이버수사대의 조사와 각 공공기관에 대한 추가테러 방지 긴급 대책에 나설 것"에 1인 피킷시위를 전개했다.
<차균회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