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콘서트로 ‘한마음’되는 대한항공

16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한마음’ 콘서트 행사

“너와 내가 한마음으로 만드는 화음 속에 커가는 화합!”

대한항공이 올 한해 키워드인 ‘한마음’으로 직원들간의 화합을 이루기 위해 음악을 매개체로 함께 어우러지는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대한항공은 16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 강당에서 사내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한마음 콘서트’ 행사를 열었다.

‘한마음 콘서트’는 대한항공이 사내 여러 부서들 가운데 업무적으로 연관되어 있는 부서들끼리 묶어 10팀을 구성하고, 5월부터 9월까지 5개월간 매월 2팀씩 공연을 가지며 부서간 친목과 내부 커뮤니케이션을 활성화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는 행사다.

이렇게 5월부터 9월까지 매월 진행한 한마음 콘서트를 토대로 10월에는 ‘한마음 합창대회’를 열어 음악으로 직원 모두가 어우러진 올 한해 화합의 장을 마무리하게 된다.

이 날 행사에서는 인력개발본부와 통합커뮤니케이션실 직원들이 함께 한 A팀과 정비본부와 환경건설관리부, 자재부 직원들이 뭉친 B팀이 경연을 벌였다.

특히 이번 한마음 콘서트가 독특한 점은 하나의 부서에서 사람들이 모여 준비하던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다른 부서 사람들과 협업해서 합창 준비를 한다는 것이다.

항공산업이 한 부서에 의해 돌아가는 것이 아니라 전문적인 여러 분야가 함께 돌아가야 하는 오케스트라와 같은 성격을 띄고 있기 때문에, 모든 구성원이 화합해 하나의 목표를 이뤄야 하는 한마음 콘서트는 더욱 특별한 의미를 갖게 됐다.

한편 대한항공은 올해 초 ‘한마음’을 화두로 제시하고, 모든 임직원이 일치 단결해 위기를 극복하자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이미 지난 2월 대형하트 조형물에 명함을 붙이는 런칭행사를 한 바 있다.
이후 부서간 수호 천사로써 도움을 주는 ‘한마음 마니또’, 상호 결속을 공고히 하기 위한 사내 한마음 게시판 운영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심영희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