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품질 좋은 수박,경쟁력 키워 판로개척

   
 
농촌진흥청,‘수박 산업 경쟁력 향상 및 확대 방안’ 토론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우리나라 수박 산업의 경쟁력을 키울 방안을 찾는 심포지엄(토론회)을 27,28일 충북 음성군 대소면 충북농업기술원 수박연구소에서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에는 한국박과채소연구회, GSP1)채소종자사업단과 공동으로 개최하며, 수박 등 박과채소 관련 연구 지도 기관과 대학, 민간 육종가를 비롯해 관련 농업인 등 약 150여 명이 참석했다. 

수박의 국내외 생산, 유통 현황, 연구와 산업 동향 분석을 통해 국제 경쟁력 강화 전략을 수립하고, 수박 연구자와 농업인들이 정보를 교환하며 현장의 어려운 점을 공유한다. 

특히, 중앙청과 이영신 전무는 ‘수박 소비지 유통 현황과 출하 전략’을 주제로 수박 유통 현황 전반을 짚어보고, 판매 농업 구현을 위한 출하 전략과 방향을 제시했다. 

또한, 구미시 농업기술센터 이웅학 상담소장은 ‘고품질 수박 생산을 위한 재배 신기술’을 주제로 최근 연구 개발한 노동력은 줄이고 품질은 높이는 신기술을 소개했다. 

동부팜한농 양동훈 박사는 ‘글로벌시대의 수박 품종 육종 방향과 전략’을 주제로 우리나라 수박 품종의 나아갈 방향과 수출 농업 실현을 위한 품종개발 전략을 제시했다. 

농촌진흥청 채소과 이우문 박사는 ‘중국 수박 주요 재배 지역의 자원 수집과 재배 동향’에 대한 발표와 수박 재배 농가 현장 견학도 진행했다.

농촌진흥청 채소과 최근진 과장은 “이번 토론회가 수박 산업 경쟁력을 키울 방안을 찾고 국제 경쟁력을 높이는 전략을 제시함으로써 농업인에게 새로운 희망을 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음성=정구열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