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대한항공,“중국 하늘길, 태극날개 타고 가세요”

7월부터 인천~ 베이징등 중국 6개 노선 주 15회 증편
중국 오가는 승객들에게 보다 편리한 스케줄 제공
 

‘7월부터는 보다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하는 대한항공과 함께 중국으로 떠나세요’ 

대한항공이 7월부터 인천 ~ 베이징 등 중국 6개 노선 주 15회 증편으로 중국을 오가는 승객들에게 보다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7월 8일부터 인천~ 베이징 노선을 3회 증편하여 기존 주 11회에서 매일 2회 운항한다.
새로 증편하는 항공편은 화, 목, 토요일 오후 11시 55분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다음날 새벽 1시 5분 베이징공항에 도착한다.
 
귀국편은 수, 금, 일요일 새벽 2시 30분에 베이징공항을 출발하여 새벽 5시 35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9일부터 인천~광저우 노선을 기존 4회에서 주 7회로 3회 증편한다.

새로 증편하는 항공편은 월, 수, 금요일 오후 9시 35분에 인천공항을 출발, 다음날 새벽 0시5분 광저우공항에 도착한다.
 
귀국편은 화,목,토요일 새벽 1시 15분에 광저우공항을 출발하여 새벽 5시 4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대한항공은 8일부터 민족의 영산인 백두산을 둘러볼 수 있는 옌지에 주 2회 항공편을 증편하여 인천~옌지 노선을 매일 운항한다.

또한 대한항공은 중국 동북부의 청정 자연 레저 특구인 무단장(7월 5일부)과 삼국지 적벽대전으로 유명한 우한(7월 26일부)에 주 2회 증편하여 주 5회 운항한다. 

대한항공은 8월 1일부터는 중국 최초의 경제특구이자 현대화의 상징인 선전에 주 3회 증편해 인천~선전 노선을 매일 운항할 예정이다.
<정구열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