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국토부,광교 호수공원,‘최고의 경관’ 선정

   
<사진=카페 발췌>
기존 저수지 도심 속 힐링공간으로 탈바꿈

경기도시공사가 조성한 '광교 호수공원'이 11일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가 주최하는 '2014 대한민국 경관대상'에서 최고의 경관으로 선정됐다.

'광교 호수공원'은 위락시설과 숙박시설이 난립하던 기존의 저수지를 도심속 힐링공간으로 새롭게 변모시켰으며,지역 주민들의 기존 저수지에 대한 추억을 담기 위해 노력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한민국 경관대상'은 우수경관 사례를 발굴 홍보하고, 지역의 경관향상 노력을 활성화하기 위해 국토교통부 주최로 2011년부터 시행(장관상 6점, 학회장 10점 시상)되고 있다.

그밖에, 적은 비용으로도 마을을 가꿀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준 송파구의 '주민과 함께하는 골목길 경관 개선사업'과 인적이 끊겼던 간이역을 인기 관광지로 탈바꿈 시킨 한국철도공사의 '이야기가 있는 간이역' 등 4개 사업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간판이 아름다운 거리'를 주제로 한 특별상은 근대 역사거리라는 지역 이미지와 어울리도록 간판을 정비한 대구 중구의 '진골목'이 수상했다.

수상작은 지자체, 공공기관 등이 제출한 51건 사업을 대상으로, 경관 분야 3대 학회(한국도시설계학회·한국경관학회·공공디자인학회) 전문가들의 서류 및 현장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선정위원회 위원장(조용준 조선대 교수)은 “최근 지자체와 주민들의 경관에 대한 의식 수준이 높아지고 있음을 반영하는 우수한 사업들이 많았다"며, "주민의 적극적인 참여, 지역의 경관자원 활용 등을 고려하여 수상작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수상작 관계자의 정부시상과 함께 수상 사례집 발간, 동판수여, 경관포털 구축 등을 통하여 우수사례를 널리 홍보, 독려할 계획이다.
<세종=윤종대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박무길 2014-07-11 20:14:16

    우선 광교호수공원이 국토교통부 주관 2014년 대한민국 경관대상에서 최고의 경관대상 수상을 축하 합니다.
    광교호수공원을 둘러본것은 7월초부터이다.자원봉사자로서 옛날을 생각하며 참 많이 변했다는것을 느끼며
    이곳을 찾는 모든 시민들께 자부심을 갖고 더욱 정겹게 봉사해야겠다는 다짐을 해봅니다.
    이 아름다운 경관을 지키고 가꾸는것 역시 담당자는 물론 우리 모두의 책임이겠지요! 더많은 영광 있길
    기원 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