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7월 무역 흑자 25억弗…30개월째 흑자 행진

7월 수출이 전년 동월 대비 5.7% 증가한 484억 달러를 기록했다.

수입은 5.8% 증가한 459억 달러. 이에 따른 무역수지는 25억 달러 흑자였다. 무역수지 흑자 행진은 30개월째 계속되고 있다.

수출은 미국, 유럽연합(EU), 일본 등 선진국으로의 확대와 무선통신기기, 철강, 자동차 등의 품목이 선전했다.

미국, EU, 일본으로의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9.4%, 11.5%, 6.0% 증가했다. 반면 대(對) 중국 수출은 7.0% 감소했다. 중국으로의 수출 감소세는 3개월 연속이다.

품목별 수출증가율을 보면 무선통신기기가 24.6%를 기록해 수위를 차지했고, 그 뒤를 철강(22.4%), 자동차(20.8%)가 이었다. 선박과 컴퓨터는 각각 13.7%, 12.2% 감소했다.

수입은 전체 수입의 61%를 차지한 원자재가 증가세를 주도했다.
<강기형 기자>

 

대한일보  kghnews@naver.com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