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대한항공,5천억원 규모 유상증자 실시

6일 1천400여만주 약 5천억원 규모 유상증자 실시계획 공시
약 200% 부채비율 감소 및 연 200억원 이자비용 절감 기대

대한항공은 6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5천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공시했다.

이번 유상증자로 새로 발행되는 주식 수는 14,164,306주이며, 주당 발행가격은 35,300원이다.
단, 최종 발행가액은 올해 3월 9일 확정될 예정이며, 신주 상장은 4월 1일 이뤄질 계획이다.

이에 전체 발행 주식 숫자는 기존 59,786,232 주에서 73,950,538 주로 증가하게 된다.

대한항공은 이번 유상증자로 조달되는 자금을 차입금 상환 등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자본은 증가하고 부채는 감소하는 효과를 보게 돼 부채 비율은 약 200%p 정도 낮아지는 한편, 연간 약 200억원의 이자 비용 절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맹영미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