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대한항공,브라질 골 항공과 공동운항 개시

11일부터 브라질 골 항공(Gol Linhas A´ereas Inteligentes)과 브라질 국내선 신규 시행
상파울루-리오데자네이루, 브라질리아, 마나우스 등 브라질 국내선 다양한 스케줄 제공

대한항공은 오는 11일부터 브라질 최대 항공사인 골 항공(Gol Linhas A´ereas Inteligentes)과 브라질 정부인가 조건으로 브라질 국내선 구간의 공동운항을 시작한다.

대한항공은 현재 인천~상파울루 구간을 운항 중이며, 이번 공동운항을 통해 상파울루에서 리오데자네이루, 브라질리아, 마나우스 등 브라질 주요 도시들을 비롯한 총 16개 노선을 연결하는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하게 됐다.
각 노선은 하루 한편에서 세편까지 다양한 스케줄을 제공한다.

골 항공은 브라질의 주요 도시들을 포함하여 미주 내 72개 목적지로 하루 900회 이상의 항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브라질에서 가장 많은 노선을 가지고 있는 항공사이다.

스카이패스 회원이 골 항공 공동운항편을 이용하는 경우 대한항공 탑승 시와 동일하게 마일리지 적립이 가능하다.

공동운항이란 상대 항공사의 좌석을 자사의 항공편명으로 판매해 운항편 확대 효과를 거두는 제휴 형태를 말하며, 이번 협력은 골 항공 운항노선에 대한항공이 판매에 참여하는 방식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에어프랑스, 아에로멕시코, 중국 남방항공 등 총 33개사와 모두 219개 노선에 대한 공동운항을 실시하여 고객들에게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하고 있다.
<이보람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