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지평주조,女心 사로잡는 컬러 마케팅 ‘이채’SNS 인증 즐겨하는 신세대 여성들 선호
<사진 상단부터 시계방향 순으로 ‘지평 생 쌀먹걸리 특별 한정판’, ‘기린 이치방 벚꽃 스폐셜 에디션’, ‘호가든 체리’, ‘벚꽃 와인’>

맛 뿐만 아니라 제품 디자인 젊은층 인기몰이

국내 주류업계에 젊은 여성 소비자들이 핵심 고객층으로 떠오르는 가운데 이들을 겨냥한 이색제품이 잇따라 출시돼 애주가의 구미를 사로잡는다.

더욱이 각종 축제와 소풍 등 야외활동 증가로 인해 주류 소비가 많아지는 요즘, 여심(女心)을 붙잡는 화사한 디자인의 신제품들이 SNS 인증샷을 즐기는 젊은 여성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이를 통해 주류업계에서는 단순한 매출 확대는 물론이고, 이들을 통한 자발적인 바이럴 마케팅으로 제품 및 브랜드 인지도 상승 등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지평 생 쌀막걸리’ 봄맞이 특별 한정판 SNS 인증샷 이어져

9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막걸리 업체 지평주조는 지난달 말 주력제품 ‘지평 생 쌀막걸리’의 라벨 디자인에 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알록달록한 색감을 입힌 특별 한정판을 출시했다.

신제품 출시 된 후, 인스타그램 등 SNS게시판에 인증샷은 물론이고 새로운 디자인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신제품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면서 수도권 대형마트와 소매점을 중심으로 수요가 크게 늘었다.

이에 지평주조 관계자는 “한정판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이 좋아 빠르게 예상보다 완판 시점이 앞당겨 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일본 오리엔트사에서 출시한 각종 와인이 한눈에 소장품으로도 손색이 없으리만치 세련미를 엿볼 수 있다.>

하이트진로, 핑크 컬러 바탕에 벚꽃잎 흩날리는 기린 이치방 ‘벚꽃 스폐셜 에디션’ 판매

하이트진로는 봄을 맞아 프리미엄 맥주 기린 이치방 ‘벚꽃 스폐셜 에디션’을 벚꽃 개화시기인 3월말부터 판매가 한창이다.

기린 이치방 ‘벚꽃 스폐셜 에디션은 핑크 컬러를 바탕으로 흩날리는 벚꽃잎을 병에 입혔다.

지난해 첫 출시했을 당시 간직하고 싶은 디자인으로 SNS상에서 인증샷이 화제가 되는 등 여성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제품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한정판으로, 한일 양국 동시에 출시돼 양국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오비맥주, 벚꽃 닮은 ‘호가든 체리’, 봄 시즌 한정 판매

오비맥주는 지난 3월 벨기에 정통 맥주 ‘호가든 체리’ 한정판을 출시했다.

‘호가든 체리’는 천연 체리 과즙과 체리 시럽을 넣어 기존 호가든 맥주에 상큼한 체리의 풍미를 느낄 수 있도록 만들었다.

패키지 또한 봄을 연상시키는 분홍색 배경에 체리꽃 이미지를 활용해 봄을 물씬 느낄 수 있도록 제작돼, 맛뿐만 아니라 보이는 디자인도 중요하게 생각하는 젊은 여성층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은 2014년 11월, 포도와 벚꽃와인의 특미를 빚어내던 일본의 고슈시 토도로키 소재 오리엔트 회사에서의 취재 당시 모습/흰모자를 쓴 이가 필자>

와인 안에 벚꽃 나라셀라 ‘벚꽃 와인’ 1,800병 한정판 인기

와인수입사 나라셀라에서 지난 3월말 출시한 벚꽃 와인이 SNS에서 화제다.

‘벚꽃 와인’은 은은한 향과 맛을 자랑하는 스위트 로제 와인의 일종으로, 와인 속에 식용 벚꽃을 띄워 와인을 음미하는 사람들에게 색다른 즐길 거리를 제공한 점이 특징이다.

도수가 낮아 부담없이 즐길 수 있으며 기존 와인에서 볼 수 없는 색다른 비쥬얼로 SNS를 이용하는 여성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권병창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