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STOP IT!,그만 잡수시개” 캠페인9일 동물보호단체 등 축제무드 연출

고양시유기동물거리캠페인,유기견 입양등 홍보
용인의 캠맘,"동물보호는 고양이도 포함돼"강조

“STOP IT(이제 그만해)! 그만 잡수시개.”
한국고양이보호협회와 카라,고양시유기동물거리캠페인 등 동물보호단체는 9일 굵은 빗줄기가 쏟아지는 가운데 서울시청 광장에서 1,000여명이 참가해 다채로운 캠페인과 퍼포먼스를 펼쳤다.

최근들어 동물보호에 적극적인 정치인들도 유독 개식용 문제에 대해서는 자제하는 분위기가 역력하다.

관련 간담회나 토론회에 참석만 해도 개농장 운영자들로 구성된 육견협회 등의 거친 반발이 거세기 때문이다.

행사 중간에 연단에 오른 고양이 보호 활동에 참여중이란 용인의 한 캠맘은 동물보호는 굳이 개와 관련뿐아니라, 고양이를 무차별 약제로 여기는 문제도 포함된다고 토로했다. 

게다가 이날 서울시청 광장에서의 우중 행사라 치부해도 예전에 비해 다소 완화된 분위기속에 자극적인 구호를 벗어나 축제 무드로 이끌어가는게 두드러 졌다. 

정-관계 역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이정미의원 등 4명이 시청광장에 참석했으나 식전행사로 무대에서 인사를 나눈뒤 곧이어 시야에서 멀어졌다.

이 의원은 비서진과 퍼포먼스를 마친 뒤 갑자기 쏟아진 소낙비로 흥건하게 옷이 젖은채 자리를 뜨는 모습이 취재진에 목격됐다.

<유기견 입양 캠페인을 통해 지금까지 총 1,857마리를 입양시킨 고양시유기동물거리캠페인과 대한수의사회장,겸기도수의사회장,서울수의사회장,한병진경기도수의사회 봉사부장(왼쪽에서 3번째) 등이 자리를 같이 했다.>
<폐막식 장면>

특히, 학생과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고양시유기동물거리캠페인(공동대표 한병진수의사)은 1년 365일 매주 토요일 오후 고양시내 미관광장을 무대로 유기견 무료 입양캠페인을 펼치는 등 동물NGO의 자선 활동과 홍보에 적극 나섰다. 

이같은 추이에 관련 학계나 동물보호단체, 정부와 국회의원 등은 “사육부터 도축까지 동물학대를 벗어날 수 없음을 인식하고, 관련 업계와 개식용을 지지하는 이들로부터 그에 따른 합의점을 도출해야 할 때”라는 점이 지배적이다.

국회와 정부 역시 “이를 위해선 방치나 외면이 아니라, 본격적으로 함께 문제 해결을 위해 논의할 수 있는 여건과 업종 전환에 따른 세제혜택 등 정책 지원이 뒷받침돼야 한다”는데 공감수위를 맞추고 있다.

앞서 맞불집회로 지난 6일 보신각을 시작으로 서울시청 광장에서 동물보호단체와 각계를 상대로 거리행진과 청원서 제출 등 집단시위를 단행한 바 있다.
<서울광장=유영미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최명석 2017-07-09 18:27:17

    동물보호 하는놈들 조상들이 보면 처죽일 맛일거다
    보호한답시고 국가세금이나 축내는 자식들
    조상대대로 먹어온걸 먹지마라 예라 ㅅㅂ   삭제

    • 김홍찬 2017-07-09 17:14:34

      역사와 전통을 모르는 사람들아
      역사 공부좀 하시지요.
      조상대대로 먹어오던 전통식품을 먹지마라...
      이거 어디서 굴러먹던 개같은 소리를여.
      자유민주주에서 먹는거가지고 이래라 저래라 하는겨. 미친얼간이 정신병자들아 병원이나 가봐요.   삭제

      • 엘하 2017-07-09 16:16:18

        대한민국의 전통과 문화가 존재하고 서울 한복판에 우리주택인 한옥이 자랑스럽게 버티고 있다.
        조상대대로 먹어오던보양식 보신탕은 말그대로 보양식
        이다.무슨 자격으로 먹거리 많다며 "먹지 마라 먹어라"
        하느냐?느네가 못먹고사는 사람 식사 한번 대접한적있느냐?소고기를 애완견에게 먹이는 영혼없는 넋나간 여자들~고독사에 영양실조를 생각 해보라.느네가 버린유기견을 피같은 세금이 낭비되고 있으니 제발 버리는 사람보면 신고 해주셔요.
        나라의 세금먹는 좀비입니다.   삭제

        • 안상욱 2017-07-09 16:05:43

          흔히들 하는말
          남이사 전봇대로 이빨을 쑤씨던말던,
          다름의 차이를 인식하고 상대를 존중하면 좋을텐데 그리 못하는 이유가뭔지?
          딱 한가지 앵벌이 때문 아닌가요?
          참 돈벌기 힘듭니다   삭제

          • gwangho2734 2017-07-09 15:34:59

            고유의 전통음식 문화를 계승발전해야할 정부가 세계에 알려야함에도 불구하고 동물보단체에 편승해서 이런 상황을 만든것입니다
            외국문화에 밀려 우리의 문화를 버린다는것은 나라의 자존심을 버리는것입니다
            지금부터라도 언론과 정부는 무엇이 문제인가를 정확히 파악해서 처리하는것이 맞다고봅니다   삭제

            • 임춘영 2017-07-09 14:58:10

              내가 안먹는다고 너도 먹지마라 이건 무슨 놀리
              인가요 참으로 한심한 인간들   삭제

              • 주영봉 2017-07-09 14:57:09

                뜨끈뜨끈한 뉴스가 좋습니다.
                이제는 농민은 농민으로서의 자존감을 높이는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하고,
                동물보호운동가들은 진정한 바른 동물보호의 길을 갈 수 있도록 해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사이비 동물보호단체가 아닌 진정한 동물보호와 생명존중의 길로 나아가는 새로운 이정표가 세워지길 기대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