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구상미술의 '명불허전',김가범작가 초대전24일부터 29일까지 예술의 전당에서 열려

국내외 구상미술의 거장, 김가범작가가 오는 24일부터 29일까지 6일간 서울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열리는 ‘제13회 한국구상대제전’에 초대작가로 출품한다.

한국구상미술대제전에 전시할 산의 연작 ‘Dream-M’은 더욱 깊은 색채와 힘있는 질감을 이용해 영산을 표현했다.

김가범작가는 뉴욕과 독일, 일본 등에서 15차례의 초대를 받아 개인전을 개최,널리 회자된다.

그동안 스위스 바젤을 비롯한 미국의 뉴욕과 마이애미 등 굴지의 국제아트페어에 100여 차례나 초대를 받는 명성을 얻고 있다.

김가범작가는 “작가의 형태 자체 보다는 색채와 그 색채가 얹혀 있는 터치에서 관객의 추억과 소망을 떠올려보는 것이 이번 전시에 관전 포인트”라고 조언했다.
<권병창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