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부동산
2018 제5회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수상자 발표우리나라 금상 39개·은상 69개·동상 5개 수상 6월 1일 홍콩 미라 호텔에서 시상식 개최
2018 제5회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수상자 발표

[대한일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유일하게 비즈니스 혁신 성과를 시상하는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이하 아태 스티비상)의 제5회 수상자가 미국 버지니아주 페어팩스에서 발표되었다.

2018 제5회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에는 대한민국, 호주,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말레이시아, 미얀마,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미국, 베트남 등 14개 나라에서 800여편이 출품되었다. 전 세계에서 100여명의 전문가가 심사위원으로 참가해 스티비상 금상, 은상, 동상을 결정했다.

우리나라는 금상 39개, 은상 69개, 동상 5개를 수상하여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의 혁신적인 비즈니스 활동들과 그 성과에 대해 인정받았다.

우리나라 금상 수상자(가나다순)는 강원도청, ㈜교원 크리에이티브, 재단법인 경기도일자리재단, 금성출판사, 김태형/음시연, 다니기획, (주)대통기획, 더에스엠씨, The-K예다함상조㈜, ㈜LAB360, 롯데백화점, 부산지방경찰청, 사단법인부산국제광고제조직위원회, 서울주택도시공사, 서초구, 센텀소프트, 수현(주), 스투디오 에이업, 재단법인 씨젠의료재단, ㈜에듀윌, 주식회사 에스아이디, 엔씨씨애드, 주식회사 이덴트, KT, ㈜코리아세븐, 클콩, 하나로애드컴, 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남동발전, 한국전력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있다.

올해 아태스티비상의 최다 수상자는 인도네시아의 국영기업 텔콤 인도네시아가 차지했다. 우리나라의 서초구, 재단법인 경기도일자리재단, 주식회사 이덴트, KT, 한국전력공사 등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페트로키미아그레식, 호주의 프리랜서닷컴, 중국 홍콩의 허치슨글로벌커뮤니케이션스, 베트남의 DHL익스프레스베트남, 필리핀의 메랄코 등 16개 조직이 2개 이상의 금상을 받았다.

아태스티비상은 15년간 국제 비즈니스 대상, 미국 비즈니스 대상과 같은 비즈니스 부문 프리미엄 시상식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스티비어워즈(설립인 겸 회장 마이클 갤러허)에서 주관한다. 스티비상 트로피는 애미상을 비롯해 여러 국제적인 비즈니스 상의 트로피를 제작한 곳에서 만든 것으로 가장 갖고 싶어하는 상 중의 하나이다. 스티비상은 그리스어 스테파노에서 따온 말로 ‘왕관을 쓴’이란 뜻이다.

시상식은 6월 1일(금) 홍콩 미라 호텔에서 개최된다. 스티비어워즈의 창립자인 마이클 갤러허 회장은 “혁신으로 올해 스티비상 수상자가 된 모든 분을 축하하며 6월 홍콩에서 열리는 시상식에서 그분들이 일궈낸 성취를 함께 기념하길 고대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 수상자는 스티비어워즈한국대표부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으며 아태 스티비상 전반에 관한 내용과 수상자 목록은 8개의 언어(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인도네시아어, 말레이시아어, 태국어, 베트남어)로 되어 있는 아태 스티비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02년 설립된 스티비어워즈는 미국 내 조직을 대상으로 하는 미국 비즈니스 대상, 전 세계 조직을 대상으로 하는 국제 비즈니스 대상, 여성기업인 스티비대상, 영업 및 고객서비스 스티비대상, 독일 스티비상, 위대한 회사 스티비상,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등 7개의 개별상을 운영하고 있다. 스티비상에는 매년 60개 국가 이상에서 1만 이상의 조직이 출품한다. 모든 형태와 규모의 조직 및 그 조직을 이끄는 사람들의 명예를 기리는 스티비 어워즈는 전 세계 기업들이 창출해낸 뛰어난 성과들을 인정하는 일을 하고 있다.
<김은선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