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문화·예술
대한영양사협회, ‘조리실 위험성평가-’ 교재 제작 및 보급

[대한일보] 대한영양사협회는 위험성평가 실천을 유도하고 조리실 안전문화 확산을 통한 재해 감소를 위해 2018년도 안전문화 확산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조리실 위험성평가 어렵지 않아요!’ 교재를 제작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대한영양사협회, ‘조리실 위험성평가 어렵지 않아요’ 교재 제작 및 보급

최근 우리나라 경제 구조가 서비스업 중심으로 발전하면서 음식업 수와 근로자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동시에 음식업의 재해자 수도 증가하고 있다.

특히 집단급식소를 포함한 음식업종 조리실 업무의 경우 별도의 안전보건 교육 없이 미숙련자가 현장업무에 투입되는 경우가 많아 산업재해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이에 대한영양사협회는 영양사와 조리종사자가 위험요인을 스스로 발견할 수 있는 감각과 해결 능력을 키우기 위한 최적의 도구인 조리실 위험성평가를 손쉽게 실시할 수 있도록 조리실 특성에 맞춘 ‘조리실 위험성평가 어렵지 않아요!’ 교재를 제작·보급했다.

이 교재는 영양사의 지도에 따라 순서대로 실시할 수 있도록 일기형식으로 구성했으며,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쉬운 용어를 사용하고 조리실의 위험요인을 시각화 했다.

또한 교재 사용자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고자 ‘조리실 위험 지도 그리기’ 도구와 함께 OHP필름과 스티커를 제공하고 있다.

집단급식소를 포함한 음식업종 종사자가 ‘조리실 위험성평가 어렵지 않아요!’ 교재를 통해 조리실 안전문화 확산 및 산업재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대한영양사협회 중앙회 및 전국 13개 지부를 통해 널리 배포할 계획이며, 협회 홈페이지에서도 파일로 교재 다운로드 가능하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