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수도권
지하철 3호선 원흥역 석재 구조물 파손 '안전불감'

지하철 3호선 원흥역의 내부 석재구조물이 심각하게 파손된 채 무단방치돼 자칫 안전사고마저 도사리고 있다.

7일 오후 한 독자가 제보한 해당 사진은 한눈에도 부실마감과 안전의식조차 찾아볼 수 없어 조속한 사후대책이 절실하다.

하루에도 수천명에 이를 정도로 이용객이 즐겨찾는 원흥역은 파손된 석재물과 제2의 안전불감증에 노출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감독이 요구된다.
<사진=우창명(유럽 셰프)편집위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