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목포시청 축구단, 전국체전 사상 첫 준우승창단 이후 전국체전 최고 성적 거둬

[목포=강신성 기자]목포시청 축구단(이하 목포시청)이 전국체육대회(이하 전국체전) 남자일반부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전남 대표로 제99회 전국체전에 출전한 목포시청은 18일 전북 익산시 배산축구공원에서 열린 경북 대표 경주한국수력원자력(이하 경주한수원)과의 결승전에서 1-4로 패했다.

창단 이후 처음으로 전국체전 결승에 오른 목포시청은 같은 내셔널리그 소속으로 리그 1위인 강호 경주한수원에 패배했지만 창단 이후 전국체전 최고 성적을 거뒀다.

전라남도의 종합 순위 상승에도 기여했다.

목포시도 정순주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30여명의 응원단을 조직해 경기장을 찾아 목청껏 외치며 선수들의 사기를 드높였다.

목포시청은 지난 12일 예선 첫 경기에서 내셔널리그 2위인 경남 대표 김해시청을 1-0으로 승리한 뒤 14일 준준결승경기에서 강원 대표 강릉시청을 3-0으로 완파했다.

이어 16일 준결승경기서 전북 대표 전북전주시민축구단을 접전 끝에 3-2로 제압하고 창단 이후 첫 결승에 올랐다.

시 관계자는 “최선을 다해 멋진 경기를 선보인 목포시청 축구단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목포시청 축구단이 목포와 전남의 명예를 높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