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신천지예수교회,다섯보석 108기 6천여 '평화의 사자' 배출18일 경기 킨텍스서 2만여명 운집, 5개 지파 신규 입교자 수료식
<이만희총회장이 나팔을 높이들어 경배찬양의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이만희총회장이 경배찬송을 뒤로 말씀과 축복기도를 하고 있다.>

95% ‘교육에 만족’ 질적·양적 성장 확인
[킨텍스=이계정 기자/사진=김은해 기자] 
"완전한 인(印)이 된 다섯 보석 108기 세상을 평화로 비추다"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이 서울, 인천, 수도권지역에서 6천여 명의 신규 입교자를 배출한데 이어 성장세를 다시한번 확인시켰다.

신천지예수교의 요한,시몬, 바돌로매, 마태, 서울야고보 등 5개 지파는 18일 오후 경기 일산에시 시온기독교선교센터 제108기 수료식을 가졌다.

입교를 위해 6개월 과정의 무료 성경 교육과정을 거쳐야 하는 신천지예수교회는 선교센터의 수료생이 곧 신규 입교자를 의미한다.

이날 수료생은 일본, 인도네시아, 중국, 베트남 등 해외지역 선교센터 수강생을 포함해 6천여 명에 이른다.

특히 이들은 예년에 비해 훨씬 강화된 수료시험 과정을 통과한 수료생들로 지파 수료시험 300문제와 총회 수료시험 100문제에 합격한 자들이다.

이처럼 장기간의 센터 수강과정을 거치고, 난이도 높은 성경 수료시험을 합격한 수료생들이 6천여 명에 이른다는 것은 단시 그 숫자가 갖는 의미를 넘어 신천지예수회 성장의 질적기반이 확고해지고 있음을 나타낸다.

<'걸어다니는 성경책'으로 일컫는 6천여 '평화의 사자'들이 식전행사에 앞서 기도를 올리고 있다.>

108기 수료생 중 2천 명을 상대로 시온기독교선교센터의 교육과정에 대안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94.6%가 ‘만족’ 이상의 응답을 해 절대 다수가 성경교육에 만족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매우 만족’이 72.6%(1,453명), ‘만족’이 22.0%(441명)로 조사됐으며,‘불만족’(7명)과 ‘매우 불만족’(4명)은 0.5%에 그쳐 센터의 만족도가 절대적으로 높다는 사실을 증명했다.

특히, 센터의 성경교육을 막거나 방해하는 외부 핍박의 경험자가 544명에 달했으나, 핍박에도 불구하고 신천지예수교회를 선택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이들 중 88.2%가 ‘성경 말씀이 이치적이라서'란 긍정적인 응답을 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측은 "단순히 성경을 읽고 외우는 수준이 아니라 성경에 감춰진 뜻을 분명히 깨닫고 마음에 새긴 수강생들이 어려운 수료시험을 거쳐 교회로 입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밖에 “기성교단의 근거없는 비방에도 불구하고 성경으로 진리를 확인하고 신천지예수교회를 선택하는 이들이 크게 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신천지예수교회 제공>

수료식에는 이만희 총회장, 시온기독교선교센터 탄영진 총원장을 비롯한 12지파장, 선교센터 강사 및 전도사 등을 비롯한 무려 1만5천여명이 참가했다. 

뿐만아니라,황교선 민선2기 전 고양시장, 취산스님 제드붓다코리아위원회 총괄위원장, 김덕현 예슈아대학교 전 총장이 축사자로 나서 수료생들을 축하,격려했다.

<황교선/민선2기 전 고양시장의 축사>
<취산스님/제드붓다코리아위원회 총괄위원장의 축사>
<김덕현 예슈아대학교 전 총장의 축사> 

이만희 총회장은 수료예배 설교에서 “우리는 세상을 누가 창조하셨는지, 창조한 그 분은 어디에 있는지, 왜 눈에 보이지 않는지,

하나님께서 이 세상에 목적한 것은 무엇인지, 사람들이 바라고 원하는 소망은 언제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등이 궁금했을 것이다.

이는 알기 쉬운 것은 아니다. 하지만 수료생 여러분들은 분명하게 알게 됐다. 어려운 과정 수고 많으셨다”고 격려했다.

이어 성경에 나타난 하나님의 뜻과 지구촌 종교세계 현실을 설명하며 “하나님께서는 이 세상을 회복하고자 하시고, 죄인 된 사람도 회복되어 하나님과 함께 살아야 한다.

신약성경에서 예수님께서 십자가지고 부활하신 목적”이라고 강조한 뒤 “수료 후에도 끊임없이 배우고 겸손해야한다. 참 신앙인이 되자”고 말했다.

수료식에서는 신천지예수교회에 출석하고 있는 어머니를 회심시키고자 7여 년간의 전쟁 끝에 신천지예수교회에 입교한 사연도 소개,눈물샘을 자극했다.

이진주 대표 수료생은 “교회에 도움을 요청했지만 신천지 교인라며 피하거나 혹은 엄마 없다는 셈 치고 살라, 엄마에게 죽겠다고 협박하라는 말만 돌아왔다”며 “직접 들어보고 판단하고자 선교센터에 등록했고 그 결과 ‘말씀’이 살아있는 곳은 신천지예수교회라는 것을 깨달았다”고 체험담을 발표,우레와 같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편,수료식은 1부에 이어 2부는 총원장 인사와 수료증 수여를 뒤로 사각모 수술넘김, 상장수여, 수료소감문 발표, 특별공연, 꽃다발 전달, 찬송, 기념촬영 순으로 화이널을 장식했다.

<이만희총회장이 대표 수료생의 사각모 수술을 우측에서 좌측으로 넘기고 있다.>
<18일 경기 일산에서 열린 신천지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08기 수료식에서 수료생들이 각자 휴대폰을 들고 찬송가를 합창하고 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