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포토]눈내리는 국회 앞에서 '손팻말' 침묵시위

[국회=유영미 기자]칼바람속 눈이 내리던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소재 국회 정문앞에서 '동물보호법 개정안 3대 악법' 백지화를 촉구하는 손팻말 침묵시위가 이어졌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하늘낙타 2018-12-13 23:03:33

    흰눈 쌓인 냉동한파의 국회 앞에서
    여전히 생존권사수를 위한 시위를 이어가시는 개사육 농민들의 한서린 울분을 국회의원들은 알랑가 모르겠네요~
    누가 저들의 눈물과 고통을 알아주랴?
    벌건 대낮 천지에 새빨간 거짓말을 일삼는 앵벌이들의 하수인되어 날뛰는 한정애 표창원 이상돈!
    영혼없는 정치몰이배들을 박살내자!
    그 길만이 저들의 생존권을 지켜주는 유일한 길일 것이다.   삭제

    • 강석순 2018-12-13 20:57:46

      우리는 끈까지 싸워 승리할 것 입니다   삭제

      • bio 2018-12-13 20:19:18

        저들의 노고는 결코 헛되지 않을 것입니다.
        같은 하늘아래 사는 국민으로서 이 시대의 잘못된
        패러다임이 바르게 정립되어야 합니다. 저들의
        권리도 보장 되어야 하며 직업의 자유도 보장되어야 합니다. 국민을 힘들게 하고 적을 이롭게 하는 해위는 여적죄에 해당 된다는것을 알아야 합니다. 남의 생존권 직업을 강탈하는 행위도 사람을
        죽이는 살인행위 입니다. 정의는 평등하다는것 또한 우리는 지켜보고 있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