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윤소하 의원 "길병원 엄정수사,특별근로감독 실시해야""불법항의 파업후도 현장은 부당노동행위 일삼아"

[국회=권병창 기자/목포=강신성 기자]정의당의 원내대표 윤소하의원과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은 "가천대 길병원(이하 길병원)의 부당노동행위, 부하 직원의 연차 강도질 등 '슈퍼 갑질' 행위에 대해 책임자인 이사장을 비롯한, 행위 당사자에 대한 구속수사와 특별근로감독을 실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윤소하 의원과 보건의료노조 관계자들은 21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길병원의 불법행위와 비리의혹을 엄정수사해 한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한편,보건의료노조의 일부 여직원은 가이 포크스(Guy Fawkes)의 마스크를 착용한채, 신변 노출을 우려, 음성변조와 함께 선임 간호사의 노조탈퇴 강요행위를 폭로하기도 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