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함양군,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220억 투입

[함양=정진석 기자]함양군은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을 위해 오는 2021년까지 220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이에 노후 상수도관 44km 정비, 상수관망 전산화, 블록시스템 11개소 구축하여 년간 15억원 정도의 예산절감과 수질개선 등 군민 삶의 질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군에 따르면 현재 함양군의 상수도 생산원가는 2,081원/톤, 평균요금은 725.7원/톤으로 현실화율이 35%에 불과하며 유수율 59%로 노후상수관로 정비를 통한 상수도 재정건실화가 시급한 실정이다.

생산원가 절감을 통해 상수도요금 인상요인을 현저하게 줄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으며 수질개선으로 보건위생향상 등 물 복지를 누릴 수 있게 된다.

군은 K-water(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2017년부터 2021년까지 5개년 계획으로 유수율을 59%에서 85%이상으로 끌어올리기 위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노후상수관로 정비가 완료되면 매년 124만8,000톤의 누수량을 줄일 수 있어 연간 15억원의 재정절감 직접효과와 함께 취·정수시설 증설억제를 통한 72억원의 재정절감 간접효과 등으로 지방재정 건실화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오는 3월까지 블록구축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4월부터 12월까지 안의면 소재지를 중심으로 노후관로 6.6㎞를 교체하고, 하반기 10월부터는 함양읍 소재지 노후관로 37.5㎞ 교체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서춘수 군수는 “노후관로 교체공사가 교통 등 각종 생활불편을 일으키는 점은 사실이나, 직·간접 기대효과 및 물 복지 거양을 위한 필수 불가결한 공사이므로 주민들의 양해와 협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