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하동노인통합센터,“우리동네 '치매 지킴이'는 우리”

[하동=한문협 기자]사회복지법인 경남복지재단 하동노인통합지원센터(이사장 한삼협)는 7일 하동군치매안심센터에서 직원 간담회 및 교육을 가졌다.

사회서비스 최 일선에서 근무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치매예방 교육을 실시 함 으로써 최근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 예방, 관리의 중요성을 한번 더 상기시켰다.

서미옥 치매안심담당 계장은 “이번 교육으로 하동노인통합지원센터의 각 서비스별 치매고위험군 대상자들을 치매안심센터로 연계 하는 체계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며 연계의뢰 시 현장으로 즉시 달려가겠다.”라며 적극적인 지원의사를 밝혔다.

한문협 시설장은 “자원연계를 통하여 관내 어르신들에게 선행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야말로 앞으로 지향해야할 지역사회복지모델”이라고 말했다.

그는“앞으로도 어르신들에게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에 전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교육에 참석한 직원 전원이 『치매파트너』를 신청하여 업무뿐만 아니라 생활 속에서도 치매관련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하동노인통합지원센터는 재가노인지원서비스, 노인돌봄기본서비스, 독거노인응급안전알림서비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방문요양, 방문목욕, 노인돌봄종합서비스 등 재가어르신에게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관이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