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향교, 공기 2570주년 춘기석전 봉행공자를 비롯한 유교 성현들에 경건하게 봉행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향교(전교 이방남)는 공기 2570주년을 맞아 11일 오전 진주향교 대성전에서 공자를 비롯한 유교의 성현들에게 올리는 춘기 석전을 봉행했다.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춘기석전 행사에는 지역유림과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헌관에 이현찬 향교고문, 아헌관에 강석규 향교장의, 종헌관에 심재화 향교장의가 선임되어 제례를 올렸다.

국가무형문화재 제85호로 지정된 석전은 문묘에서 지내는 큰 제례를 뜻하는 것으로 진주향교는 공자를 비롯한 성현 25위를 모신 문묘(대성전)에 제사를 지냈다.이는 성현의 유지를 받들고 인의예지가 우리의 일상생활에 정착되어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고 도덕성을 회복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한편, 진주향교 문묘인 대성전에는 공자를 주벽으로 배향 4성, 종향 20현으로 25성현의 위패를 모시고 있으며,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50호로 지정되어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