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수도권
덕적도 인근 좌초선박 승객 28명 전원구조

[인천=엄평웅 기자]인천해양경찰서는 덕적도 인근 해상에서 유선 A호가 좌초됐으나, 타고 있던 승객 28명을 전원 무사히 구조했다.

해경은 6일 오전 7시50분께 덕적도 인근해상에서 유선 A호(29톤, 승객 28명, 선원 2명)가 좌초되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다행히 승객 전원은 인근 유선으로 옮겨 타 구조되었고, 현장에 도착한 구조세력은 암초에 얹혀있는 A호의 침수여부 등 안전 상태를 확인하고 움직이지 않도록 고박작업 조치 및 선저 파공여부를 확인했으나 이상은 없는 상태다.

A호는 고조 시 이초작업을 할 예정이고 구조세력이 안전관리 중이다.
이날 구조에 나선 해경 소속은 경비함정 3척, 인천구조대 1척, 공기부양정 1척, 방제정 1척 등이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A호 선장 상대 음주측정을 하였으나 이상은 없었다”며, “고조 시 이초작업이 무사히 진행되도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