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람이 좋다' 양택조, 가발 벗은 모습 공개 "가발같지 않죠"
MBC© 뉴스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양택조가 가발을 벗은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방송인 양택조는 16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등극하는 등 화제가 됐다.

이날 양택조는 카메라를 향해 '가발 같지 않지?"라며 "나이 먹어서 너무 까만 색이면 흉하니까 이제는 흰머리를 좀 섞었다"며 가발을 쓴 사실을 알렸다.

이어 그는 가발 업체를 찾아 머리를 새롭게 정돈했다. 이 과정에서 가발을 벗고 실제 머리를 공개했다.

양택조는 "이마가 처음에 M자 모양으로 빠져 가발을 써봤는데, 가발을 쓰니 머리가 더 빠지더라"라며 "이후 가발을 쓰지 않으면 안 될 정도가 됐다"며 이유를 밝혔다.

한편, 양택조는 16일 밤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근황 및 이야기를 전하며 화제 선상에 올랐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