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싱그러운 5월, '천하별미' 흑산도 홍어축제 풍성

[신안=강신성 기자]희망이 샘솟는 천사섬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우리나라 대표적인 수산물로 가장 향토적이고 지역적 특색을 가진 홍어를 소재로 관광지인 흑산도에서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 홍어 축제<포스터>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흑산도 홍어잡이 어선 등의 해상퍼레이드를 시작으로 홍어회 비빔밥 만들기, 출어하는 어선의 안전조업과 풍어를 기원하는 풍어제와 흑산 홍어 가요제, 수산물 깜짝 경매, 객석 참여 한마당 등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다양한 행사들로 구성하여 진행된다.

특히, 부대행사로 먹거리 장터를 운영하여 흑산도 현지에서 홍어 특유의 찰지고, 감칠맛 나는 회와 삼합 등을 맛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또 축제장 주변상가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홍어 음식 외 우럭, 전복 등 지역적 특성을 살린 수산물 상품과 음식 등을 맛볼 수 있다.

흑산도 인근해역은 검푸른 물색으로 수심 80미터 이상이며, 바닥 층은 갯벌이 잘 형성되어 있어 국내 홍어 서식처 중 홍어 산란장, 회유장으로는 최적의 장소이다.

이곳에서 잡힌 홍어 또한 체내 영양분이 최고로 좋아, 홍어 특유의 찰진 맛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다.

아울러 홍도를 찾아올 관광객도 많을 것으로 예상되어 축제추진위원회에서 다각적인 대책을 세우고 있다.

현재 흑산도 홍어잡이 배는 6척이며 200여톤을 잡아 약45억원의 위판고를 올리고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