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 농업기술센터 신축사업 착공식2020년 10월 준공, 진주농업 경쟁력 강화 기대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최근 조규일 진주시장을 비롯한 박대출, 김재경 국회의원, 도·시의원, 경남도 관계관, 유관기관, 농업인단체, 농업인, 지역주민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산읍 두산리 775번지 현장에서 진주 농업·농촌의 숙원사업인 농업기술센터 신축사업 착공식을 가졌다.

현 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에 위치했던 진주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001년 상대동 시청사로 이전한 뒤 2010년 농산물도매시장으로 다시 이전하여 FTA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진주시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러나, 농업의 전문화, 규모화에 따른 농업기술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시험포장을 갖춘 독립적인 청사 건립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됐다.

이에 지난 2013년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부지 확정, 투자심사, 도시관리계획 결정(변경), 실시계획 인가 등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사업부지 77,688㎡, 건축연면적 9,991㎡에 대한 본격적인 공사를 착수하게 됐다.

신축 농업기술센터에는 체계적인 농업 행정 지원과 기술교육 추진을 위한 사무교육동, 농업인의 과학영농을 지원하게 될 연구동, 중부농기계임대사업소 3배 규모의 농기계임대사업 본소가 위치한다.

주요 작목의 국내 육성 신품종 전시와 신기술에 대한 실증시범포가 조성되며, 농업을 이해하고 힐링할 수 있는 농촌체험시설 등 농업인과 도시민이 함께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된다.

조규일 시장은 “지난 4월 중부농기계임대사업소 개소를 시작으로 이번 농업기술센터 신축사업 착공과 향후 진주농산물 공동브랜드 개발, 푸드통합지원센터 및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건립 등 민선7기 농업분야 공약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올해를 시민이 행복하고, 골고루 잘 사는 부강 진주 원년으로 삼고, 힘차게 나아가고 있으며, 부강한 진주농업 실현을 위해 농업인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