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해당화의 섬' 비금도 제16회 면민의 날 행사 성료

[신안=강신성 기자] '해당화의 섬', 비금면은 최근 이세돌기념관 운동장에서 '제16회 비금면민의 날'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비금면민의 날 추진위원회' 주최로 열린 행사에는 박우량 신안군수, 김용배 군의회 의장, 정광호 도의원, 신안군의회 안원준, 이종주, 최미숙 의원 및 유관기관 단체장, 향우민, 지역주민 등 1,500여명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식전행사로 우리가락 퓨전난타 공연, 생활개선회 농악과 2부 행사로 줄다리기, 경로낚시 및 초청가수 공연 그리고 면민 노래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면민‧향우민이 함께하는 화합의 장을 이루었다.

또한 군정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자율방범대장 유대용, 생활개선회 김선단씨가 신안군수 표창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격려사를 통해 “8년만에 면민의 날 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전했다.

박 군수는,“비금면에 주민 복지타운을 새롭게 조성하여 면민 복지를 크게 향상시키는 한편, 시금치, 천일염, 수산물 고품질화로 농·어민 소득 증대와 육·해상 교통 여건을 크게 개선하여 주민, 관광객 편익을 증진함으로써 누구나 오고 싶은 비금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