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외교부 "페루에 8.0 지진, 현재까지 한국인 인명피해 없어"
© News1 안은나

(서울=뉴스1) 양은하 기자 = 페루 중북부에서 규모 8.0 지진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26일 현재까지 한국인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앞서 이날 오후 4시41분쯤(현지시간 오전 2시41분) 페루 중북부 로레타주 라구나스에서 남동쪽으로 70㎞ 떨어진 지역에서 규모 7.5의 지진(진원의 깊이 110㎞)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규모 8.0으로 발표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구체적인 피해 상황은 오후 8시인 현재까지 알려지지 않았으며 페루 당국은 피해 상황을 집계 중이다.

외교부는 지진 발생 인지 즉시 페루 관계당국과 공관 비상 연락망, 한인회, 현지 파견 코이카 직원 등을 통해 파악한 결과, 접수된 우리 국민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주페루대사관과 영사콜센터를 통해 접수된 한국인 피해도 아직 없다.

외교부는 "페루 관계당국 등을 통해 우리국민 피해 상황을 지속 파악 중에 있으며 피해 상황이 확인되는 경우 신속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