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공개최 영호남 '맞손'

[함양=정진석 기자]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김경수 도지사)는 25일 함양상림공원 내 항노화관 1층 회의실에서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해 영호남 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남원시·장수군·진안군·진주시·거창군·함양군·산청군 등 지리산권 영호남 7개 시․군 자원봉사센터가 참여한 가운데,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상호 긴밀한 업무협력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내년 엑스포 행사 기간 중 △자원봉사자 및 전문인력 지원 △자원봉사단 교류 △참여 자원봉사자에 대한 각종 편의 제공 등을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장순천 조직위원회 사무처장은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계기로 영호남이 교류하고, 상호 발전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는데 큰 의미가 있다”면서 “엑스포 성공을 위해서는 자원봉사자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영호남 각 자원봉사센터의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엑스포 조직위원회는 앞으로도 환경·안전·교통·지역경제 분야 등에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성공적인 엑스포가 되도록 유관기관지원협의회를 구성해 다양한 기관․단체와 협력체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일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이라는 주제로 2020년 9월 25일부터 10월 25일까지 31일간 함양 상림공원 일원과 대봉산 산삼휴양밸리 일원에서 정부승인 국제행사로 개최된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