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수도권
국가유공자 환경운동본부파주지회, 쾌적한 거리환경 '구슬땀'
<쾌적한 환경보호 활동을 펼친 뒤 단체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거리청소를 통해 깨끗한 걷기공간을 형성하고 있다.>
<청소도구를 이용해 쾌적한 거리환경을 조성했다.>

[파주=권병창 기자] 애국단체 (사)국가유공자 환경운동본부파주지회 주관, 파주시 자원봉사센터 주최의 '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 캠페인이 다채롭게 펼쳐졌다.

24일 파주시 금촌동 일대를 무대로 국가유공자 환경운동본부 파주지회 주관, 파주시 자원봉사센터 주최아래 쾌적한 거리 및 환경보호 활동을 펼쳤다.

국가유공자들은 연일 지속된 불볕더위에도 불구, 각종 청소도구를 챙겨들고 도심도로는 물론 거리의 보도블럭까지 말끔하게 정리했다.

<국가유공자들이 여전히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집게를 들고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각종 쓰레기로 널부러진 도로를 말끔하게 청소하고 있는 국가유공자들>
<참가 회원들이 쾌적한 환경보호 활동을 마친뒤 가볍게 새참을 먹고 있다.>

국가유공자 환경운동본부 파주지회의 유익종회장은 "휴일을 마다하고 직접 참여한 국가유공자들의 노고에 거듭 감사를 드린다"며 "일손이 부족한 환경보호 활동에 꾸준히 동참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