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제3회 삼대인 '홍삼먹는 늑대와 여우' 전국아마추어골프대회 자웅겨뤄
<우승자가 시상 부상을 가슴에 안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메달리스트 수상>

[여주=권병창 기자] 제3회 삼대인 '홍삼먹는 늑대' '홍삼먹는여우' 전국아마추어골프대회가 27일 여주골프장에서 자웅을 겨뤘다.

이날 골프대회는 주최 백제홍삼주(주) 회장 조성정, 주관 삼대인 골프단 조명연단장아래 치러졌다.

출전자는 24팀 96명(남자 54명 여자42명) 불참과 취소 1명 없이 100% 출석율을 찍었다. 평균 핸디캡 남자 10타 여자 9타로 집계됐다. 
  
메달리스트(남:최용호 68타, 여:김미선69타) 우승자(남:이공희, 여: 김나경) 준우승(남:우승완, 여:김정주) 롱기스트(남:배주석, 여: 최인숙) 니어리스트(남: 유성우, 이정숙) 단체 포토제닉상은 기발한 앵글이 포착됐다.

그 밖에 꿈나무상, 다오리상 등이 있었다.

<라운딩을 마치고 이색 포즈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미난 자세로 앵글에 담아낸 골프 마니아들>
<후원을 맡은 삼대인 홍보 코너>

행사 진행을 이벤트사에 맡기지 않고 직접 마음을 담아 정성스럽게 준비하게 보여주는 것이 목표였다.

이밖에 회사방침이 제품도 정성을 담아 만들고, 고객에게도 정성을 다한다는 경영 철학에 따라 순조롭게 진행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