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천년고도 진주,'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성화봉송진주의 10월 축제, 미래 100년에 대한 희망과 화합의 메세지 전파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최근 남가람공원에서 100년의 전국체전 동안 계승되어 온 민족 체육정신과 생명력을 불꽃으로 승화시켜 미래 100년에 대한 희망과 화합의 메시지를 전파하기 위한 성화봉송 행사를 가졌다.

행사는 시민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성화봉송’을 축하하기 위한 천전동 풍물단, 치어댄스, 현악연주 공연을 시작으로 중앙광장, 천수교, 음악분수대, 공북문을 거쳐 국립진주박물관에 도착하는 성화봉송이 진행됬다.

마니산 채화를 시작해 전국체전 역대 개최지 24개의 지역을 순회하는 일정인 이번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성화봉송에서 진주시는 개천예술제와 진주남강유등축제 그리고 코리아드라마페스티벌 등 10월 축제를 전국에 알리는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그 의미를 더했다.

특히, 공북문에서 국립진주박물관까지 진주성 내에서 진행된 이색봉송에서 진주목사 복장과 포졸 복장으로 성화봉송을 하여 천년고도 진주의 역사성 표현뿐만 아니라 진주성을 방문한 관광객들에게도 볼거리를 제공했다.

조규일 시장은 “제100회라는 상징성을 가지는 전국체육대회 성화봉송에 진주시도 참여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전국에 아름다운 진주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와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오는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잠실주경기장 등 72개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17개 시·도 선수단과 18개 해외동포 선수단 등 3만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47개 종목으로 치러지며, 진주시는 18개 종목에 169명의 선수단이 출전할 예정이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