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충청권
"세종합강 캠핑장서 바비큐 캠핑체험 즐겨요”27일부터 바비큐장 6면 개방…야외테이블·화로대 등 완비

[세종=이학곤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세종합강캠핑장 내 바비큐장 6곳을 설치하고 오는 27일부터 시민에게 개방한다. 

합강캠핑장 내 바비큐장은 기존 캠핑장사이트를 활용해 몽골텐트와 야외테이블, 화로대 등을 갖춰 고가의 캠핑장비 없이 시민 누구나 캠핑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설치됐다. 

바비큐장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현장을 방문해 사용예약하면 되며, 이용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 사이 최대 4시간이다. 

이용료는 주중 4,000원 주말 5,000원으로, 현장에서 결제 후 바비큐장 이용이 가능하다. 

배영선 치수방재과장은 “도심에서 가깝고 자연경관이 수려한 세종합강캠핑장에 많은 시민이 찾아오셔서 바비큐와 캠핑 체험을 동시에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