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마라도 해상 14명 탄 문어잡이 어선 전복 추정…구조중(2보)

(제주=뉴스1) 홍수영 기자 = 25일 제주 마라도 남서쪽 해상에서 문어잡이 어선이 침수하는 사고가 발생해 해경이 승선원 구조에 나섰다.

서귀포해양경찰서는 이날 오전 6시5분쯤 제주 마라도 남서쪽 87㎞ 해상에서 근해 문어잡이 어선 A호(24톤·통영선적)이 침수하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해경은 5000톤급 경비함정 등을 현장으로 급파해 확인한 결과 해당 어선은 전복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해당 어선에는 승선원 14명이 탑승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사고해역 주변에서 승선원이 타고 있는 구명벌을 발견해 구조 중이다. 정확한 구조 인원 수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