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수자원공사 ‘안전분야 반부패協 포럼’서 대통령 표창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는 15일 오후 2시 대전시 유성구인터시티 호텔에서 개최된 ‘2020년 안전분야 반부패협의회 포럼’에서 안전부패 근절 성과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이번 포럼은 9대 생활적폐 중 하나인 ‘안전’분야 부패 근절 업무의 발전방안을 논의하고 그간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해 6월부터 9월까지 ‘안전분야 반부패 성과감사’를 시행하면서 감사계획 수립, 실지 감사, 결과 도출까지 전과정에 대해 감사 역량을 집중해 왔다.

특히 전 사업장의 안전 위험요소를 개선하고 안전을 공사 상위 경영전략 과제로 반영하며 최우선 가치로 포함하는 등 안전관리체계 강화에 기여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또 그간 한국수자원공사의 안전분야 반부패 활동을 유튜브와 블로그, UCC 등의 창구를 통해 국민과 보다 쉽고 친근하게 소통하는데 앞장서 왔다.

강래구 한국수자원공사 상임감사위원은 “최근 안전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와 눈높이가 높아진 가운데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범정부적인 다각적 대책이 시행 중”이라며 “안전분야 부패의 완전한 근절을 위해 상시감찰 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