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민주당 "하위 20% 명단 허위 유포자, 법적 조치할 것"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4일 "제20대 국회의원 하위 20% 평가 명단 관련 허위사실 유포자에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경고했다.

민주당은 이날 "제20대 국회의원 평가 결과는 우리당 당헌·당규에 의거해 철저히 기밀이 유지되고 있으며, 어떠한 경우에도 공개된 적이 없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

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지난 21일 전체회의에서 하위 20% 평가 의원 명단을 오는 28일 당사자에게 개별 통보하기로 의결했다. 하위 20%에 해당하는 의원은 향후 공천 심사에서 감점을 받는다.

민주당은 "최근 온라인상에서 허위의 하위 20% 명단을 배포하는 자가 있어, 명단이 적시된 당사자와 유권자들이 혼란을 겪는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며 "허위 명단의 배포는 공직선거법 제250조(허위사실공표죄)에 처벌될 수 있는 명백한 범죄행위"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근거 없는 허위사실 유포로 입후보예정자와 유권자를 혼란스럽게 하고, 정당의 공직선거후보자 추천과 선거질서를 어지럽히는 행위에 대해 무관용 원칙의 법적조치로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