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목포시, '청년·일자리통합센터' 개소청년의 취업·창업 지원,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

1인 창업실, 공동작업공간, 세미나실, VR실, 셀프카페, 휴게공간 제공
[목포=강신성 기자] “청년이 당당한 목포! 청년을 응원합니다!”
목포시는 2월부터 '목포시 청년·일자리통합센터'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센터는 지역 청년을 목포로 유입시켜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해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취업과 창업, 복지, 문화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 근거지 역할을 하게 된다.

청년들은 목포시 해안로 237번길 33, 2층(구. 기업은행 유달출장소)에 위치한 센터에서 1인 창업실, 협업공간(6인실), 세미나실, 취업 상담실, VR룸, 휴게공간, 셀프카페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센터는 단순한 공간제공에만 머무르지 않고, 도시재생 활동가 양성교육, 관광 유투버 양성교육과 같은 창업 프로그램과 청년진로 역량강화, 미니 채용박람회와 같은 취·창업관련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청춘토크쇼, 축제연계 이벤트의 날 등과 같은 청년과의 소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을 지원할 예정이다.

목포시 청년·일자리통합센터는 작년 7월 민간위탁기관 공모를 통해 선정된 (재)전남인력개발원이 운영한다.

일요일과 법정 공휴일을 제외하고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청년이면 누구나 시설이용 및 프로그램 참여가 가능하다.

한편, 시는 당초 오는 13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센터 개소식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라 전면 취소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