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日,'생명의 神' 해발 3,776m-후지산 원경
<손저으면 맞닿을듯 지척에 들어선 일본 열도 최고봉 후지산 원경>

[이바라키현(일본)=권병창 기자] '일본의 상징'이자 '생명의 神'으로 회자되는 해발 3,776m의 후지산(Mt.Fuji)은 1707년 대분화가 폭발한이래 휴화산으로 그 위용을 드러낸다.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후지산은 아름다운 성층화산으로 국내.외에 널리 알려지며, 사계절 관광객들의 7,8월께 등정도전과 눈길을 사로잡는다.

일본인들은 이 '靈山'을 예로부터 신앙의 대상으로 섬기며, 또 많은 예술작품의 소재로 삼아 숭앙해 오고 있다.

1707년 호우에이의 대분화가 일어난 이래 분화를 멈춘 후지산은 동서남북 어느 방향에서도 그 자태를 뽐내는 신비로운 명산으로 추앙받고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박혜경 2020-02-20 06:11:01

    네. 맞아요. 제가 아는 대부분의 일본사람들 에게 최고의 파워스팟(power spot)이라고 알고 있어요. 심신을 치유해주는 파-와-스포-토(일본식영어발음)이상의 영험한 존재 이기도 하죠.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