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충청권
세종시, 150억 규모 소상공인자금 상반기 조기 지원업체당 최대 3,000만 원…2일부터 상담·신청

[세종=이학곤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소상공인의 경제적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150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자금을 조기 지원한다.

시는 소상공인 경영난 완화를 위해 분기별로 한도를 정해 지원하던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을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상반기 내 전액(150억 원) 조기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관내 사업장을 두고 영업 중인 소상공인은 업체당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상환조건이 2년 거치 일시상환의 경우 금융기관 대출금리에서 2%p만큼, 1년 거치 2년 균등상환의 경우 1.75%p만큼을 지원한다.

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오는 2일부터 충남신용보증재단 공주지점(☎ 041-850-9100)과 천안지점(☎ 041-559-3900)에서 신청, 상담이 가능하다.

김회산 기업지원과장은 “상반기 조기 자금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소상인의 경영 애로 완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과장은 “앞으로도 자금 수요 등을 모니터링해 적시에 대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