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조훈현사무총장, "지도부 총 사퇴 결의" 기자회견조 사무총장, 국회 정론관에서 최고위원회의 결과 브리핑
<미래한국당 조훈현사무총장이 19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최고위원회 회의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국회=박태용 기자] 격랑속에 부침을 거듭하던 미래한국당의 지도부가 총 사퇴를 결의했다.

19일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미래한국당 조훈현사무총장은 이날 오후 4시께 최고위원회를 개최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조 사무총장은 브리핑을 통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비례대표 후보자 추진안이 선거안 투표에서 의결된 바, 책임을 지고 지도부는 총 사퇴를 결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후보자 추천은 선거일정을 고려해 당원 규칙 제4조에 의거해 신임 지도부에서 논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조 사무총장은 이어 "당원과 국민의 눈높이에 걸맞는 공천을 이뤄내지 못한 점, 진심으로 사과한다"며 "향후 일정은 정해지는 대로 언론인들께 말씀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