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
파주시의회, 전국 최초 '코로나19' 퇴치송 합창 공연24일 파주시의회 본관 1층 세미나실에서 유튜브 생중계
<4인조 파주시의원들이 가수 박상철의 '무조건'을 개사한 '코로나19 퇴치송'을 열창, 큰 호응을 얻었다.>

윤희정·최유각·박대성·이효숙의원 찬조 출연, ‘무조건’ 열창
현직 시의원들 직접 출연, “힘내라 파주, 파주가 좋아”

[파주=권병창 기자] “코로나 막을 예방 수칙은 손씻기 무조건이야/
코로나 막을 예방 수칙은 마스크 착용이야
소독제는 기본 손씻기는 필수/기침할 땐 입을 가려줘
조금만 견디면 지나갈거야/코로나 물러갈거야”… …<코로나19 퇴치송>

신종 ‘코로나(COVID)19’ 팬데믹(pandemic)이 여전히 수그러들줄 모르는 가운데 유튜브 생중계로 46만 파주시민을 응원하는 전국 최초 현직 시의원과 출향 가수들이 출연, 희망찬가를 불지폈다.

<가수 서향이 타이틀곡 '파주가 좋아'를 열창하고 있다.>
<가수 유경이 시민의 전화신청곡인 '바람과 구름Am'을 부르고 있다.>

화제의 ‘힘내라 파주, 파주가 좋아’ 시민과의 가요 전화 신청은 24일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파주시의회 본관 1층 세미나실에서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날 참가 시의원들의 트롯트 유튜브 생방송은 파주시의회의 손배찬의장을 비롯한 10여명의 현직 시의원들이 직접 배석, 눈길을 끌었다.

4인조 시의원들은 직접 특설무대에 올라 선풍적 인기를 끌고 있는 미스터트롯을 벤치마킹한 박상철의 ‘무조건’을 코로나 물러가라로 개사, 주옥같은 하모니로 이어졌다.

시선을 사로잡은 시민들의 전화 신청곡을 받아 파주 출신 가수들이 자신의 타이틀 곡을 불러 네티즌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출연진의 대표곡과 인터뷰 신청곡은 먼저 파주가 고향인 가수 서향의 ‘파주가 좋아’,김연자의 ‘진정인 가요’를, 가수 유경은 ‘평화의 바람’과 ‘바람과 구름Am’을 선보였다.

<중견가수 강진의 '막걸리 한잔'을 부르고 있는 가수 황인구씨>
<가수 김설이 트롯 가수 금잔디의 '오라버니'를 열창하며 깜찍 포즈를 취하고 있다.>
<대표곡 '그대를 사랑하기에'를 갖고 있는 가수 홍선균씨가 왕소연의 감미로운 '로망'을 애창했다.>

뒤이어 대표곡 ‘홀로서기’를 부른 황인구가수의 ‘동전인생(진성)’, 김설의 ‘오라버니(금잔디), 그리고 홍선균가수의 ‘로망’을 열창,시름에 젖은 시민들을 격려했다.

라이브 특별 생방송에서 눈길을 끈 시민인터뷰 코너에서는 김준회씨, 전현우씨, 이성수씨,박영미씨, 심걸종씨, 이정숙씨가 참여,대미를 장식했다.

파주시의회 문화예술연구단체 소속의 출연진은 윤희정대표의원을 비롯한 박대성의원, 최유각의원, 이효숙의원으로 편성됐다.

윤 대표의원은 “이날 공연개최 계기는 ‘코로나19 퇴치’ 일환으로 파주를 무대로 활동하는 예술인들과 함께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고양 파주출신의 향토 가수들이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