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푸르름 가득한 천혜의 해상관광, 고군산군도 가로지른 '라이딩'
<라이더들이 편대비행을 하듯 그룹을 형성하며 역주를 하고 있다.>

[선유도=권병창 기자] 태초의 신비가 고스란히 살아숨쉬는 천혜의 해상관광공원의 고군산군도를 가로지른 라이딩(riding)이 초하를 만끽하고 있다.

16일 오후 젊음의 향유를 한껏 즐기는 단체 라이딩이 경쾌하게 신시도~무녀도~선유도~장자도 구간을 따라 힘차게 역주하고 있다.

그중 선유도는 경치가 뛰어나 신선이 노닐었다 해 이름 붙여진 고군산군도의 중심 섬이다.
망주봉 일원은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제113호로 지정됐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