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eature
이스타항공, 흥국증권·율촌·딜로이트안진과 재매각 추진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권병창 기자] LCC 이스타항공이 흥국증권 등 매각 주간사를 선정하고 재매각 작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18일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이날 흥국증권, 딜로이트안진 회계법인, 법무법인 율촌 등을 매각 주간사로 선정한 뒤 조만간 회계 실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스타항공은 지난달 제주항공의 M&A(인수합병) 계약 해제 통보이후 신규 투자자 유치에 주력해 왔다. 

이스타항공은 추후 매각 주간사를 통해 현재 논의 중인 사모펀드 2곳을 비롯, 잠재적인 투자자군을 검토한 뒤 신규 투자자를 확보, 인수 조건을 협의할 예정이다.

이후 법정관리 중이더라도 신규자금 지원을 통해 국내선의 일부 운항재개 등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계속>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