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people] 신천지예수교 성도,"간곡한 진심,이만희총회장께" 눈물샘 자극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총회장/사진 캡처>

[권병창 기자] 전대미문의 신종 '코로나19' 팬데믹이 여전히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영어(囹圄)의 몸으로 수감중인 신천지예수교 이만희총회장을 향한 한 간부의 애절한 담론이 눈물샘을 자극, 심금을 울리고 있다.​

자신을 '못난 죄인'으로 지칭한 신천지장로선교협의회의 K사무총장은 10일 "'코로나19'가 전 세계에 조금씩 잠식하고 있을 때 문재인대통령은 2월12,13일 일상생활을 하면서 이겨내자고 했다"고 술회했다. 

당시 신천지대구교회 성도인 31번 확진자가 교회를 방문해 대구교회 성도 4천여명이 급속도로 감염돼 '신천지12지파'는 2월18일 이후 모든 모임은 물론, 예배를 중단하고 정부에 적극 협조토록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초창기)명단이 누락됐다. 대남병원 장례식장에 다녀왔다는 등 (확인되지 않은 풍문이)꼬리를 물며 엄청난 공격을 받았다."고 상기했다.

​K사무총장은 이어 "3월2일 당신(이만희총회장)은 모든 수치심을 뒤로, 온 국민과 성도들을 살리려 두번이나 무릎을 꿇으시고 백배사죄하며, 물적인적 도움을 통해서라도 적극 협조하겠다"고 당시 상황을 주지했다.

이같은 실정에 국내외 방송과 언론은 온 지구촌에 타전하는 등 취재 열기로 후끈 달아올랐다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더군다나, 국민들의 비난을 피할 수 없었다는 그는 박원순전서울시장과 이재명경기도지사는 대결하듯 경쟁적으로 공격했다고 말했다.

K간부는 90대의 이 총회장을 "감염병 관련, 위반혐의로 고소 고발됐음에도 불구, 숙연하게 대처했다."며 "그런 상황에서도 30만 성도들에게는 정부에 모두 협조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게다가 시간이 흐르면서 검찰은 그를 옥죄기 시작하며, 신천지교회를 압수수색하기에 이르러 급기야는 8월1일 새벽 1시20분께 수원구치소에 수감됐다고 말했다.

K사무총장은 "무슨 죄를 지었기에, 어떤 잘못을 하였기에 90세의 연로하신 연세에도 이런 시련을 당하셔야 하는지 이해가 안갔다."고 토로했다.

"하나님도 울고, 예수님도 울고, 천사들도 울고, 성도들도 울었습니다. 그래도 당신은 꿋꿋하게 의연한 자세로 임하셨습니다.
그러면서도 옥중에서 나라와 국민, 그리고 30만 성도들을 위해 기도하셨습니다."

뿐만아니라, 대구교회 성도들에게는 '코로나19' 백신개발을 위해 소중한 혈장공여를 당부, 타자본위의 삶을 일깨웠다고 밝혔다.

실제로 대구교회 성도들은 코로나19 백신을 위해 완치된 성도들이 1,700여 명이 나와 혈장 공여에 앞장, 수훈갑이 됐다.​

"당신은 노아 같이, 아브라함 같이, 모세 같이, 구약 선지자들 같이, 예수님 같이, 사도 바울 같이 진정한 의인이요.

하나님의 아들이시라 생각이 듭니다.
코로나19라는 크나 큰 대재앙을 미리 아시고, 강하고 담대함으로 모든 것을 대처하고 계심을 알고 있습니다."

익명의 K사무총장은 "하나님의 아들답게 캄캄한 철장 안에서도 오로지 나라와 국민을 위해 모범을 보인데다 정부에 적극 협조하겠다"는 약속을 시사했다.

그는 끝으로,"당신은 하나님이 지켜 주실 줄 믿습니다. 몸 건강히 잘 계십시오."라며 대미를 장식, 열화와 같은 30만 성도의 희망기원을 대신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김선영 2020-09-12 12:13:17

    하나님의 뜻을 몸소 보여주시는 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모든 사람이 총회장님을 제대로 다 아는 그날이 빨리 왔음 좋겠네요..   삭제

    • 이국화 2020-09-12 09:03:45

      하나님은 살아계시고 산하신분은 하나님 한분이라 하셨습니다 그것을 몸소 실천 하시고 계시는것 같아 참으로 존경스랍습니다   삭제

      • 김선희 2020-09-11 11:59:49

        이시대의 옳은 사고와 옳바른 양심을 가진 사람이라면 지금의 처사에 대해 진심을 갖고 다시한번 생각해 봐야 할것입니다. 우리는 잘한것을 아니라하고 잘못된것을 잘한다하며 자기들의 이익에따라 옳고그름의 판단조차도 하지못하는 양심없는 사람들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숫자가 많은 사람들이 하는 말이 옳은것이 아니라 정말 옳은 말이 옳은것 입니다. 옳고 그릇된것을 판단하기 어려우시다면 그냥 가만히 있으셔도 좋은방법 입니다. 잘모르는 사이에 죄를 지을수 있잖아요
        이젠 눈과 귀와 마음을 열고 판단해 봅시다   삭제

        • 나라꽃 2020-09-11 09:39:49

          다들 남탓라고 있는데 우리나라에 이렇게 멋진분이 있다는 다행이네요~ 나라를 지키는분 같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