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이낙연 대표, 추미애 아들 군복무 의혹 "정쟁 자제해야" 당부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4일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국회공동취재단>

[국회=권병창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4일 오전 추미애 법무부장관 아들 서모씨의 군복무 시절 특혜의혹과 관련, 처음으로 입장을 전했다.

이 대표는 이날 당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치권은 정쟁을 자제하며, 검찰 수사결과를 기다리는 게 옳다"고 언급한 뒤,"야당이 정치공세를 계속한다면,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고 차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국민의힘 등 야당의 의혹 제기를 '정치공세'로 규정한데 이어 대정부질문에서 단호하게 대처하겠다는 사전의지로 파악된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