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
'국민의힘' 창업자 의원 3인,"이스타항공 법적·도의적 책임" 주문
<이영 의원이 14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최승재의원,한무경의원,이영의원 그리고 수어통역사>

[국회=권병창 기자] 창업자 출신 '국민의힘' 초선 현직의원으로 국회에 입성한 이영 의원·최승재·한무경 의원은 이스타항공 창업주인 이상직의원에 대해 "법률적,도의적 책임을 회피하지 말고 사태를 끝까지 해결하라"고 요구했다.

이영<사진> 의원과 최승재·한무경 의원은 14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이상직의원과 더불어민주당에게 파행을 거듭하는 이스타항공의 조속한 사태 해결을 강력하게 요청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