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수도권
[포토] 한반도 최초 서양식 ‘팔미도등대’
<도도하게 우뚝 솟아있는 팔미도등대>

[인천=권병창 기자] 하얀 포말이 밀려들며 부서지는 팔미도 등대는 인천시 유형문화재 40호로 우리나라 최초의 서양식 등대로 보존된다.

1903년 4월 준공한 이래 같은 해 6월1일 맨처음 점등된 것으로 알려진다.

뿐만아니라, 1950년 6.25 한국전쟁 때는 켈로(KLO)부대 요원들이 70년전 팔미도 등대를 탈환, 9월15일 새벽에 불을 밝혀 세기의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으로 이끄는 수훈갑이 됐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