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 신규 공무원 110명 공직사회 첫 출발코로나19 대응 부서 및 행정 최일선 읍·면·동 우선 배치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15일 시청 시민홀에서 조규일 시장과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신규 공무원 임용식’을 거행했다.

임용된 신규 공무원은 지난 9월, 경상남도 지방공무원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한 새내기들로 8급 간호직 16명, 9급 행정직 30명 등 15개 직렬 총 110명이다.

특히, 신규 공무원들은 ‘코로나19’ 대응 부서와 주민생활에 밀착된 읍·면사무소와 동 행정복지센터에 최우선으로 배치되어 감염병 예방활동과 주민복지 서비스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신규 공무원 대표로 선서한 강민지 주무관은 “신규 공무원로서 초심을 잊지 않고, 항상 시민을 먼저 생각하는 친절한 공직자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시민의 봉사자로서 소명의식을 갖고, 시민과 소통하며 시정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공무원이 되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