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광복회,‘역사정의실천 언론인 상’ 서울의 소리 백은종대표 등 선정
<26일 김원웅 광복회장이 광복회가 ‘역사정의실천 언론인’으로 선정한 서울의 소리 백은종 대표에게 ‘역사정의실천 언론인상’을 시상했다.>

[권병창 기자] 광복회(회장 김원웅)는 26일 광복회관 3층 대강당에서 서울의 소리 백은종 대표와 김종훈 오마이뉴스 기자에게 ‘역사정의실천 언론인상’을 시상<사진>했다.

백은종 대표는 일본의 역사왜곡 저지를 위한 노력과 함께, 친일잔재청산에 심혈을 기울려온 언론인으로서 오랜 공적을 인정받았다.

특히, 백 대표는 시대적 사명을 다하며, 민족정기 선양에 앞장섬으로써 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는 평을 얻고 있다.

김종훈<사진 오른쪽> 기자는 친일청산을 위한 왕성한 취재활동과 독립운동 관련 도서출판에 애씀으로써 언론인으로서 사명을 다하고 있다고 선정이유를  밝혔다.

광복회는 이에 앞서, 25일에는 성남시청에서 독립운동가 100인 웹툰 및 만화 프로젝트를 통해 역사의식 고취에 기여한 공로로 은수미 성남시장에게는 ‘단재 신채호 상’을, 성남문화재단 노재천 대표와 김동영 창작지원부 과장에게는 각각 ‘역사정의실천 문화인 상’을 시상했다.

한편, 광복회는 지난 7월부터 ‘우리시대 독립군’으로서 정의로운 활동을 벌이고 있는 각계각층의 인사들을 ‘역사정의실천’ 정치인, 언론인, 문화예술인, 시민운동가로 선정하고, ‘역사정의실천인 상’을 시상하고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