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충청권
이낙연 충남지역지지모임 ‘신복지 충남포럼’ 성황22일 신복지 충남포럼 창립총회...이낙연 참석 특강
<사진=어기구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신복지 8대 영역에서 최저기준 보장, 적정기준 지향 강조
[권병창 기자/예산=윤종대 기자]
 차기 대통령 선거 유력 주자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전국을 순회하며 지지모임을 출범시키고 있는 가운데, 충남 지역에서 신복지충남포럼(상임대표 어기구 의원)이 결성식을 갖고 본격적인 세확산에 나섰다.

이낙연 전 대표를 차기 대통령으로 당선시키기 위한 충남지역 지지모임인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 신복지 충남포럼’은 22일 충남 예산군 덕산면 스플라스리솜에서 창립총회를 열었다.

신복지 충남포럼은 지난 8일 열린 광주광역시 ‘신복지 광주포럼’을 시작으로, 부산, 춘천에 이어 4번째로 창립총회를 가진 지방 조직이다.

이날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지역을 감안해 참석 인원을 제한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행사장 안팎에 지금까지 창립총회에서 가장 많은 300여명의 인원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행사에는 박완주(천안시을), 어기구(당진시), 김종민(논산시계룡시금산군) 의원 등 충남지역 현역 의원 이외에도 이 전 대표를 지지하는 국회의원 10여명이 참석했다.

또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충남도의회 김명선 의장, 송한준 도의원(전 전국의장협의회 회장) 등 다수 도의원들과 각 시‧군 기초의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낙연 전 대표 지지 모임인 신복지 포럼은 전국 17개 광역시도별로 출범할 예정이어서 전국 발기인 수는 수십만 명에 달할 전망이다.

창립 총회에 참석한 이낙연 전 대표는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 포용적 책임정부와 혁신적 선도국가의 비전’이라는 주제의 특강을 통해 “2030년까지 소득, 주거, 노동, 교육, 의료, 돌봄. 문화, 환경 등 8대 생활영역에서 최저 기준을 보장하고 적정기준을 지향해야 한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